-충전 인프라 소외지역에 총 50기 보급…1기당 최대 60만 원 지원

▲아산시청 전경
▲아산시청 전경

아산시(시장 박경귀)가 충남 최초로 소규모 공동주택, 연립주택 등 공용 충전기가 구축돼 있지 않은 소외지역을 중심으로 과금형(콘센트) 충전기 설치 지원사업을 시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콘센트형 충전기는 주차장 벽면에 통신장비와 계량기가 내장된 콘센트를 설치하는 방식으로, 별도 면적이 필요 없어 주차장이 부족한 소규모 공동주택, 다세대주택에 적합한 충전기다.

 

시는 올해 과금형 콘센트 총 50기를 보급할 계획이며, 참여를 희망하는 소규모 공동주택, 다세대주택 운영·소유자는 오는 26일부터 1010일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아울러 오는 27일 사업 설명회를 개최할 계획으로 참여를 원하는 충전기 설치업체는 기후변화대책과 미세먼지대책팀(041-540-6255)으로 문의하면 된다.

 

김언섭기자 unsupkim@naver.com

 
저작권자 © 아산포커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